국립광주과학관, 관람객 400만명 돌파…“지역거점 역할 충실”
상태바
국립광주과학관, 관람객 400만명 돌파…“지역거점 역할 충실”
  • 첨단넷
  • 승인 2019.12.0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광주과학관 관람객 400만명 돌파 기념.
국립광주과학관 관람객 400만명 돌파 기념.

국립광주과학관(관장 김선아)은 11월 30일 400만번째 관람객을 맞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400만번째 방문 주인공이 된 인재현씨(41·광주시 남구)는 “평소 두 아들과 가족 나들이로 과학관을 자주 찾고 우주 특별전 관람을 위해 방문하였는데 뜻밖의 400만 번째 방문객이라고 하니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과학관은 인씨 가족에게 어린이과학동아 1년 구독권과 달 착륙 50주년을 주제로 한 기념품을 전달했다.

지난 2013년 10월 문을 연 과학관은 지난해 10월 누적 관람객 300만명을 돌파한 이래 13개월만에 400만명을 넘어섰다. 대한민국 전체 도서지역의 70% 가량이 호남지역에 분포돼 있는 지역 특성과 인구 등을 감안할 때 6년 남짓한 기간 누적 관람객 400만명 달성은 지역거점 과학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해내고 있음을 의미한다.

과학관은 매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광주시 등 유관기관과 함께 광주과학문화축전, 광주과학발명페스티벌 등 대규모 과학문화 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하고 있다. 교육숙박동 ‘별빛누리관’ 개관과 함께 과학캠프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안착시켰고, 매달 색다른 주제로 광주과학기술원(GIST)과 함께하는 ‘과학스쿨’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노력으로 관람객 400만명 달성을 앞당겼다.

또 이동식 과학차량을 활용해 과학문화 소외지역에 과학체험을 선보이는 ‘찾아가는 과학관’사업으로 과학문화 사각지대 해소에도 기여하는 등 명실상부한 호남권 대표 과학문화 확산기관으로 자리 잡았다.

김선아 관장은 “앞으로도 어린이 청소년뿐만 아니라, 성인에 이르기까지 모든 세대가 과학으로 소통하는 평생 과학관이라는 사명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