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영 GIST 교수팀, 열전 성능 뛰어난 복합 나노체 개발
상태바
조지영 GIST 교수팀, 열전 성능 뛰어난 복합 나노체 개발
  • 첨단넷
  • 승인 2019.11.1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노와이어 용액의 스핀코팅 및 극성 용매 기상 열처리 모식도.
나노와이어 용액의 스핀코팅 및 극성 용매 기상 열처리 모식도.

국내 연구진이 열전 복합 나노체의 장벽 에너지 조절 및 열전 성능을 향상 시키는 방법을 개발, 신재생 에너지 시스템 활용 가능성을 제시했다.

광주과학기술원(GIST·총장 김기선)은 조지영 신소재공학부 교수팀이 극성 용매 기상 열처리법(PSVA)을 활용해 장벽 에너지를 개선하고 열전 효율을 극대화한 유무기 복합 나노체를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극성 용매 기상 열처리법은 태양전지 분야에서 유기물 전극의 전자 한 개를 밖으로 빼내는데 필요한 최소의 에너지인 일함수 조절에 주로 사용한다.

조지영 교수팀은 극성 용매 기상 열처리법을 유무기 복합체 재료에 최초로 응용해 장벽 에너지를 조절하고 열전 성능 향상의 중요한 요소인 에너지 필터링 효과를 크게 개선하는 데 성공했다. 전도성 고분자로 많이 활용되는 피닷 피에스에스(PEDOT:PSS)와 열전 재료인 비스무스텔루라이드(Bi2Te3) 나노와이어를 이용해 제작한 유무기 복합체 박막의 전기 전도도가 향상돼 열전 효율이 크게 증가한다는 사실을 규명했다.

조지영 교수는 “친환경 신재생 에너지 시스템으로 각광받고 실생활 응용 가능한 복합 나노체의 열전 성능을 높이는 제조 방법을 개발했다”면서 “더욱 더 열전 성능 및 효율이 뛰어난 유무기 신소재를 연구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조지영 지스트 교수.
조지영 지스트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