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대 LINC+ 기업네트워킹 데이 산학협력포럼 성료
상태바
목포대 LINC+ 기업네트워킹 데이 산학협력포럼 성료
  • 첨단넷
  • 승인 2019.10.1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대 LINC+ 기업네트워킹 데이 산학협력포럼 성료
목포대 LINC+ 기업네트워킹 데이 산학협력포럼 성료

목포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육성사업단(단장 이상찬)은 지난 10일 목포 라한호텔에서 ‘2019 LINC+ 기업네트워킹 데어(DAY) 산학협력 포럼’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산학연계를 통한 기술혁신 전략’을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박민서 목포대 총장, 이상찬 LINC+사업단장, 여성구 에너지밸리 기업개발원장, 박병준 전라남도 농업기술원 연구개발국장, 김옥선 한국산업단지공단 대불지사장, 목포대학교 가족회사 및 관계자들을 포함한 120여 명이 참석했다.

조희래 특허법인 PCR 대표 변리사는 ‘산학협력과 지식재산권’이라는 주제로 산학에서 주로 이슈가 되는 특허, 상표 등의 지식재산권 관련 내용으로 발표했다. 김봉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박사는 ‘5세대(G) 상용화 시대의 지역 전략사업의 기회와 연계’주제로 4차 산업혁명에 함께 찾아온 5G 시대의 지역 대응전략에 대해 소개했다.

특별강의로 이상용 전라남도 일자리정책과 팀장이 ‘신안 해상풍력 발전단지 조성을 통한 전남형 상생 일자리 구축’이라는 주제로 지역 내 친환경 재생에너지 사업 추진을 통한 기업체 기술력 확보 및 신규 고용 창출의 지역 상생 사업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로 지역 내 산업 간의 산학연관 네트워크를 통한 상호 교류로 ‘대학·지역사회·기업 간’ 상생 협력 및 지역 발전에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와 산학협력 방안 모색을 위해 기업집중지원센터(ICC) 활성화와 산학협력 미니클러스터의 체계를 구축해 산학연계선도 모델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

박민서 총장은 “산학협력을 통한 기업에서 겪는 기술적인 문제 해결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역 기업이 기술혁신을 주도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지는 자리가 됐다”며 “다른 지역들과 함께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ICC 발대식 및 MOU 체결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지역 기업들과의 협력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상찬 LINC+사업단장은 “4차 산업혁명과 더불어 좋은 일자리 정책을 바탕으로 지역 내 일자리 창출이 많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면서 “우수한 인력양성을 통해 산학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길을 열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