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테크노파크, ‘첨단세라믹산업 상생협력 교류회’ 개최
상태바
전남테크노파크, ‘첨단세라믹산업 상생협력 교류회’ 개최
  • 첨단넷
  • 승인 2019.09.2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테크노파크 세라믹산업종합지원센터는 26일 세라믹센터 회의실에서 한국파인세라믹스협회 회원사를 비롯 산학연관 첨단세라믹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첨단세라믹산업 상생협력 교류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전남테크노파크 세라믹산업종합지원센터는 26일 세라믹센터 회의실에서 한국파인세라믹스협회 회원사를 비롯 산학연관 첨단세라믹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첨단세라믹산업 상생협력 교류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 세라믹산업종합지원센터(센터장 김광진)는 26일 세라믹센터 회의실에서 한국파인세라믹스협회 회원사를 비롯 산학연관 첨단세라믹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첨단세라믹산업 상생협력 교류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전남테크노파크 세라믹산업지원센터가 주관하고 한국파인세라믹스협회 및 목포대학교 세라믹산업기술연구소, 목포대 산학협력선도대학(LINC+)사업단의 후원으로 열렸다.

산업계 및 학계 전문가의 첨단세라믹산업에 대한 업종별 현황과 기술개발 동향 발표를 통해 현 시장상황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혔다.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일본 수출 규제 강화에 따른 세라믹산업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로 참가자들 간의 심도 깊은 논의가 진행됐다.

김광진 센터장은 일본수출규제 현황 및 정부 대응시책 등을 배경으로 첨단세라믹산업의 경쟁력강화대책과 세라믹산업 기업 상생협력 비전을 제시해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센터는 이번 교류회를 통해 일본수출규제가 세라믹산업 전반에 미치는 영향과 사안의 시급성을 확인했다. 기술개발과 사업화가 동시에 이루어 질 수 있는 신속화지원 프로그램을 기획해 대형 정부 정책 지원사업으로 건의할 예정이다.

유동국 원장은 “전국 유일의 목포 세라믹산단에 위치한 세라믹산업종합지원센터에서는 앞으로도 첨단세라믹기업 발전을 위해 기업육성과 세라믹산업발전 정책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