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전북은행, 공공배달앱 ‘전주맛배달’ 이벤트 풍성
상태바
전주시-전북은행, 공공배달앱 ‘전주맛배달’ 이벤트 풍성
  • 첨단넷
  • 승인 2022.08.0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전주시와 전북은행, 전북현대모터스FC는 공공배달앱인 ‘전주맛배달’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북 전주시와 전북은행, 전북현대모터스FC는 공공배달앱인 ‘전주맛배달’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북 전주시와 전북은행, 전북현대모터스FC는 공공배달앱인 ‘전주맛배달’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시와 전북은행은 이날 박형배 전주시 부시장과 김영민 전북은행 부행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맛배달과 전북은행(JB) 카드 이용 활성화 및 홍보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시와 전북은행은 지역 소상공인과 소비자의 상생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전주맛배달을 통한 다양한 이벤트를 벌이기로 뜻을 모았다.

이달부터 ‘전주맛도 배달 이지(Easy)’ 이벤트를 추진하고, 매월 JB카드 사용자 1004명에게 전주맛배달 3000원 할인쿠폰을 지급하기로 했다. 전주사랑상품권(돼지카드) 체크카드 사용자 10명을 추첨해 전주사랑상품권 포인트 5만 점을 적립해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와 별도로 전북현대모터스FC와 함께 전주맛배달 사용자를 대상으로 2022 시즌 전북현대 홈경기 일정을 홍보하고, 매 경기당 예매권 20매씩 지급하기로 했다.

전북현대 홈경기 중 하프타임 이벤트 때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할인 쿠폰팩(5만원권)이 지급될 예정이다. 지역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로개척을 돕고 대형 민간 배달앱 업체의 과도한 중개 수수료 등 독과점을 견제하기 위해 지난 2월 첫선을 보인 전주맛배달은 시민과 소상공인들의 많은 관심 속에 현재 누적 매출액이 17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시는 향후 전주맛배달 활성화를 위해 참여기업 및 프랜차이즈 협력 이벤트를 추가 발굴하고, 하반기 가맹점 및 소비자 설문조사 등을 통해 지속적 의견을 수렴해 서비스를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전국적으로 배달이 감소하는 중에도 지역 소상공인들과 시민들의 관심 속에 전주맛배달이 누적 매출액 17억을 돌파할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소비자와 가맹점이 상생·연대해 지속가능한 공공배달앱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