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연구개발특구본부, ‘광주특구 스타트업 투자유치 IR 행사’ 개최
상태바
광주연구개발특구본부, ‘광주특구 스타트업 투자유치 IR 행사’ 개최
  • 첨단넷
  • 승인 2019.09.19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연구개발특구본부는 19일 광주이노비즈센터에서 2019년 광주특구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업설명회(IR) 행사를 개최했다.
광주연구개발특구본부는 19일 광주이노비즈센터에서 2019년 광주특구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업설명회(IR) 행사를 개최했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광주연구개발특구본부(본부장 한상문)는 19일 광주이노비즈센터에서 ‘2019년 광주특구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업설명회(IR)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광주특구 엑셀러레이팅 사업 수행기관인 전남대기술지주회사, 선보엔젤파트너스, 리키인베스트먼트, 특허법인 지원, 아이디어브릿지파트너스 등 5개사가 발굴·보육해온 기업 중 7개 스타트업을 벤처캐피탈(VC) 및 민간투자주도형 기술창업 프로그램(TIPS) 운영사 등 투자기관에 소개하고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열렸다.

행사 참여기업은 비에스소프트(스마트 비상벨), 사우스포게임즈(인디게임), 에스비케이머티리얼즈(자외선 광원), 인디제이(AI 음악추천 서비스), 지니소프트(VR 리듬게임), 포엘(복사냉각소재), 하우트(애완동물 음료) 등 7개사다.

이날 IR 행사에는 특구펀드 운용사인 포스코기술투자를 비롯 삼호그린인베스트먼트,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트먼트 등 7개의 투자기관이 참석해 IR 발표기업들의 사업성 및 투자 가능성을 검토했으며 투자기관과 기업 간 투자의향서도 체결했다.

지니소프트는 VR 리듬게임 서비스의 기술성과 성장 가능성 등을 높게 평가받아 전남대기술지주회사와 총 2억원 규모의 투자의향서를 체결했으며 향후 내부검토 및 협의 등의 절차를 걸쳐 투자계약이 이뤄질 예정이다.

광주특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광주특구 액셀러레이터와 함께 IR 행사 개최 등 투자유치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며 “광주특구의 유망 스타트업들이 적기에 투자유치를 받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