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태양광 유지보수 인력양성 3개 교육 과정 운영
상태바
전북도, 태양광 유지보수 인력양성 3개 교육 과정 운영
  • 첨단넷
  • 승인 2022.06.10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 로고.
전라북도 로고.

전라북도는 3기가와트(GW)급 신재생에너지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태양광 유지보수 인력양성을 위한 재직자, 취업자, 전문가 교육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인력양성 교육은 재직자(1주), 취업자(4주), 전문가(8주) 총 3개 과정이다. 재직자 과정은 상시교육, 취업자 과정은 9월 5일부터 9월 30일까지, 전문가 과정은 10월 4일부터 12월 2일까지 운영한다.

교육과정으로는 태양광 발전시스템 설계, 시설·안전·행정관리, 최신기술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시스템 유지보수 교육을 중심으로 취업·산업전환 희망자를 위한 취업 컨설팅 교육, 육상·수상·해상 태양광 발전시스템 운영·유지보수 등이다.

신재생에너지분야 재직자, 경력자, 취업 희망자 및 예정자 등 신재생에너지에 관심 있는 누구나 가능하다. 각 과정당 20여명을 선발해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적극적인 교육 참여가 어려운 기업이나 학교 등을 위해 찾아가는 위탁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관심있는 기업이나 학교에서는 사전 문의를 통해 교육과정을 추가 개설할 수 있다.

도는 이번 인력양성 교육을 통해 국내 태양광산업을 이끌 전문인력을 키우고 수요자 맞춤 인력지원 환경을 마련하여 관련 산업의 고용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신재생에너지 전문인력양성 교육’은 올해 1월부터 재생에너지산업 분야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전문인력 배출과 지속적인 기술개발 등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현재까지 재직자 과정 14기 총 240명이 수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