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섬·오지 드론 배송 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전남도, 섬·오지 드론 배송 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 첨단넷
  • 승인 2019.08.0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로고.
전남도 로고.

전라남도는 7월 31일 농어촌 등의 지역에 드론 배송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행정안전부, 우정사업본부, 충청남도,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국토정보공사 등 6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사업은 지역밀착형 주소 기반 드론 운영으로 섬과 오지 지역에 도로명주소 기반의 배달점 설치 등 드론배송 체계를 구축해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드론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추진된다.

도는 이번 협약으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하는 드론 활용 배송실증사업과 연계해 행정안전부가 사람과 시스템간 소통할 수 있는 주소 기반의 드론배달점을 설치하고 실제 운용을 하게 된다. 공공시장 창출의 첫 걸음을 내디뎠다.

드론 배송 운영체계를 주소 기반으로 하는 이유는 도로명주소체계를 활용함으로써 전국적으로 통일된 기준에 따라 체계적인 배달점 주소 부여가 가능하고 배달점의 위치 찾기가 쉬워지기 때문이다.

도는 지난해 도로명주소 기반 드론 배달점 모델 개발 연구용역을 완료하고, 고흥 득량도와 진지도에 드론 배달점 2점을 설치했다. 이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드론 물류서비스 기술개발사업에 참여해 올해 4월 지역밀착형 주소 기반 드론 운영 공모에 확정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병호 도 행정부지사는 “배송 인프라가 미흡한 농·어촌, 산촌에 인프라를 구축해 구호물품 배송 등 공공서비스를 제공, 주민생활에 편익을 증진하도록 지역밀착형 주소 기반 드론 배송 사업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