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오-티맥스에이아이, 로봇 사업·AI 기반 SW개발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세오-티맥스에이아이, 로봇 사업·AI 기반 SW개발 업무협약 체결
  • 첨단넷
  • 승인 2021.09.08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호군 세오 대표(오른쪽)가 김서균 티맥스에이아이 전무와 로봇 사업 및 AI 기반 소프트웨어(SW) 개발 분야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김호군 세오 대표(오른쪽)가 김서균 티맥스에이아이 전무와 로봇 사업 및 AI 기반 소프트웨어(SW) 개발 분야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센서융합보안기술 및 로봇 전문기업 세오(대표 김호군)는 인공지능(AI) 플랫폼·서비스 전문 기업 티맥스에이아이(대표 이동석)와 로봇 사업 및 AI 기반 소프트웨어(SW) 개발 분야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세오 로봇 기술과 티맥스에이아이 AI 챗봇 기술을 융합해 대화형 로봇 서비스 시장 진출의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AI 알고리즘, AI 모듈·로봇 관련 SW를 개발하는 등 공동 연구·개발(R&D)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세오는 보안로봇 아르보(ARVO)의 자율주행과 영상흔들림 방지, 자동무선 충전기술를 기반으로 통합보안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아르보는 로봇활용 서비스 실증사업 대상으로 선정돼 컴퓨터 등 고가의 장비가 보관된 물류센터에서 사물인터넷(IoT), 폐쇄회로(CC)TV, 출동보안 서비스가 융합된 로봇활용 통합보안 서비스를 테스트하고 있다.

티맥스에이아이는 AI 챗봇을 통해 사용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개인에게 최적화된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 멀티모달 인터페이스를 통해 텍스트 뿐 아니라 음성·제스처·터치 등의 다양한 입력체계 인식이 가능해 고객사가 원하는 형태의 대화형 로봇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다.

또한 방대한 데이터베이스(DB)를 기반으로 손쉬운 개발 기능과 다양한 앱 서비스를 제공하는 티맥스 통합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플랫폼을 세오가 추진하는 관제시스템 사업에 적용하는 등 세오의 CCTV 관제 및 조달 사업도 공동 진행한다.

세오 하드웨어(HW)와 티맥스 SW 시너지 극대화를 통해 기능을 고도화하고 시장점유율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김호군 세오 대표는 “글로벌 보안 로봇 시장의 규모가 확대되고 보안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로봇, AI, IoT 보안 등 차별화된 기술개발을 토대로 티맥스에이아이와 AI 챗봇 기술 등을 융합해 보안 시장에서 중요한 플레이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석 티맥스에이아이 대표는 “세오와의 협력은 티맥스에이아이가 로봇 및 관제시스템 등 지금까지 진출하지 않았던 새로운 시장으로 영역을 넓힐 수 있는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챗봇 기술을 포함한 다양한 AI 요소 기술뿐 아니라 티맥스의 통합 SaaS 플랫폼을 세오의 로봇∙관제 기술에 다양한 방식으로 적용시키며 혁신적인 서비스를 창출해내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