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디지털융합센터-전북대 LINC+사업단, 디지털융합 인재 양성 업무협약
상태바
전북디지털융합센터-전북대 LINC+사업단, 디지털융합 인재 양성 업무협약
  • 첨단넷
  • 승인 2021.08.31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상호 전북디지털융합센터장(왼쪽)이 고영호 전북대 사회맞춤형LINC+ 육성사업단장과 디지털융합을 주도할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상호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최상호 전북디지털융합센터장(왼쪽)이 고영호 전북대 사회맞춤형LINC+ 육성사업단장과 디지털융합을 주도할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상호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전북테크노파크(원장 양균의) 전북디지털융합센터(센터장 최상호)와 전북대 사회맞춤형산학협력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단장 고영호)은 디지털융합을 주도할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상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1월 출범한 전북디지털융합센터는 전북테크노파크 부설기관으로, 지역의 디지털 혁신거점으로서 정보통신기술(ICT)과 소프트웨어(SW) 산업 진흥과 기업지원을 위해 인력양성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전북대 LINC+사업단은 지역대학과 지역산업의 동반성장을 위해 산업체의 수요에 부응하는 우수인재 양성과 기술혁신을 지원해오고 있다.

양 기관은 가속화하는 디지털 전환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융합형 인재의 양성이 시급하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 하며 이번 업무협약을 추진하게 됐다.

협약은 디지털융합분야 인력양성을 위한 공동 프로젝트 기획 및 추진과 인력양성 분야의 실질적인 성과창출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하반기 중 산업체의 디지털 전환 인식제고를 위한 최고경영자(CEO) 및 재직자 대상 교육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교육 수요발굴과 훈련 프로그램 개발 등을 위해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최상호 전북디지털융합센터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실질적인 지역인재의 혁신역량강화로 이어지기 위해 전략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지속적으로 공동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