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현 전남대 교수팀, 인체 무해한 무연 페로브스카이트 나노소재 개발
상태바
이상현 전남대 교수팀, 인체 무해한 무연 페로브스카이트 나노소재 개발
  • 첨단넷
  • 승인 2019.07.24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현 전남대 교수.
이상현 전남대 교수.

전남대는 이상현 화학공학부 교수팀이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복합소재기술연구소와 공동으로 인체에 유해한 납을 사용하지 않은 페로브스카이트 나노소재를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교수팀은 납을 대신해 희토류계 원소인 이터븀을 사용해 고품질·고균일도를 갖는 페로브스카이트 나노소재 합성에 성공했다. 이 소재는 간단한 제조공정으로 합성이 가능하다. 극미량만으로도 높은 발광율을 구현할 수 있으며 선명하고 다양한 색상을 나타낼 수 있다.

연구팀은 고성능 광검출기 소자를 제작하는 등 무연 페로브스카이트 나노소재의 새로운 응용기술도 제시했다.

이상현 교수는 “인체와 환경에 유해한 납을 사용해야 하는 기존 소재의 한계를 뛰어 넘은 연구 결과”라며 “미래 광소자 및 디스플레이의 유망 소재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