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LINC+사업단, 학생 주도형 산·학협력모델 '소셜아이디어랩' 발족
상태바
전남대 LINC+사업단, 학생 주도형 산·학협력모델 '소셜아이디어랩' 발족
  • 첨단넷
  • 승인 2019.07.12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은 학생 주도로 지역사회 애로사항을 발굴·해결하는 ‘소셜아이디어랩’을 발족했다.
전남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은 학생 주도로 지역사회 애로사항을 발굴·해결하는 ‘소셜아이디어랩’을 발족했다.

전남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단장 김재국)은 학생 주도로 지역사회 애로사항을 발굴·해결하는 ‘소셜아이디어랩’을 발족했다고 11일 밝혔다.

소셜아이디어랩은 학생들이 지역협력기관, 기업과 팀원을 모집해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학생주도형 산·학협력모델이다. 대동문화재단 등 4개 혁신기관, 문화인광주 등 3개 기업 등 7개의 지역사회 혁신주체가 참여한다.

사업단은 소셜아이디어랩 발족을 통해 대학 창의인재가 자발적으로 나서 지역사회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참여기관의 인력양성, 공동사업과 연계한다는 점에서 지역사회협력 선도모델로 평가하고 있다. 향후 ‘광주세계청년축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굿즈마켓’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해 소셜아이디어랩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재국 단장은 “그동안 지역사회 애로사항 해결은 기관이 주도하면서 지역사회의 실질적 요구가 반영되기 어려웠다”며 “학생주도형 산학협력모델인 소셜아이디어랩 발족과 운영으로 산학협력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