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TP, 전국 국가혁신클러스터 평가 우수 S등급 획득 ‘2관왕’
상태바
전남TP, 전국 국가혁신클러스터 평가 우수 S등급 획득 ‘2관왕’
  • 첨단넷
  • 승인 2021.05.0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테크노파크 전경.
전남테크노파크 전경.

전남테크노파크(TP·원장 유동국)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이 전국 14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평가한 ‘지역혁신클러스터 비연구개발(R&D)사업 1단계 성과와 1.5단계 계획 평가’에서 우수 S등급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전남TP는 지난 1월 KIAT가 실시한 지역혁신클러스터 비R&D 우수사례 성과발표 평가 부분 우수 S등급에 이어 이번 평가에서도 우수 S등급을 받아 2관왕을 달성, 중소기업 기업지원 국비 10%인 1억원을 추가 배정받게 됐다.

국가혁신클러스터지원사업은 전남TP가 총괄 주관하고 한국전력공사, 녹색에너지연구원, 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 전남지역사업평가단이 참여하고 있다. 지역별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혁신융복합단지를 지정해 투자 유치부터 기업지원까지 지역 대표산업을 육성하는 프로젝트다.

그동안 전남도와 전남TP는 국가혁신클러스터육성 대표산업으로 에너지신산업을 선정해 국가혁신융복합단지 육성 1단계 사업(2018~2020년)을 추진했다. 지역 R&D 및 기업 육성을 위한 연구기획 29건을 발굴해 7건의 사업수주와 282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전남 에너지산업 기업협의회 구성․운영, 에너지기업 해외시장 진출(국제개발협력사업·ODA) 지원 등 차별화된 사업으로 타 시도의 벤치마킹 사례가 되는 성과도 거뒀다.

올해부터 총 120억원의 예산을 투입, 국가혁신클러스터 1.5단계(2021~2022년)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전남도내 더 많은 에너지 기업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지난해 6월 국가혁신융복합단지 범위를 나주 일원에서 함평, 영광, 장성 일원 등 기존 4개 사이트에서 9개 사이트로 확대했다.

국가혁신융복합단지내에 입주한 에너지 기업을 대상으로 연구개발, 글로벌 연계, 네트워크 고도화 등 다양한 지원사업과 에너지기업 협의회 확대 운영 및 에너지기업 해외시장 진출도 함께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지역 내 많은 기업이 해외 진출할 수 있도록 중점 지원할 계획이다.

원장은 ”전남 블루이코노미, 그린수소 메카클러스터 10개년 계획과 연계하여 국가정책목표인 탄소중립과 재생에너지 3020이행 계획을 성공적으로 달성하기 위해 지역 산업정책 수립과 중소기업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