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ST 유망 AI 스타트업]아이솔, ‘불량 고속 검사’ 엣지 AI 비전검사 솔루션 개발
상태바
[GIST 유망 AI 스타트업]아이솔, ‘불량 고속 검사’ 엣지 AI 비전검사 솔루션 개발
  • 첨단넷
  • 승인 2021.03.31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IST 유망 AI 스타트업]아이솔, ‘불량 고속 검사’ 엣지 AI 비전검사 솔루션.
아이솔, ‘불량 고속 검사’ 엣지 AI 비전검사 솔루션.

검사장비 전문업체 아이솔(대표 김효진)은 산업 영상에 최적화된 네트워크 모델과 프로그래머블 반도체(FPGA)를 기반으로 인공신경망을 구현한 엣지 인공지능(AI) 비전검사 솔루션을 개발했다. 산업 현장의 정밀한 자동차 부품에서 일반 제조현장의 제품까지 소량의 산업 영상의 학습을 통해 불량 검사를 할 수 있다. 현장의 단순 불량 검사 업무를 고속으로 처리가 가능하다.

엣지 AI 검사 솔루션은 실시간 고속 처리를 위한 하드웨어(HW)와 머신비전 애플리케이션(앱)을 탑재한 소프트웨어(SW)로 구성돼 있다. 현장에서 검사 제품을 현장 관리자 노하우 기반의 학습을 통해 불량 검사를 할 수 있다. 솔루션 개발 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아이솔은 정부 과제를 통해 엣지 AI 검사 솔루션을 출시했다. 노동집약 산업현장인 마스크 생산업체에 납품해 기존 비전 기술로 검사할 수 없는 다양한 불량을 모두 AI로 검출해 기술 우수성을 입증했다.

김효진 대표는 경북대 컴퓨터공학 석사 출신으로 약 20년간 검사장비·임베디드 시스템 개발을 총괄했다. 2018년에는 국내·외 신기술인 ‘네트워크 코딩 기술’로 신기술(NeT)인증을 받기도 했다.

LG디스플레이 1차 밴더인 검사기 전문업체 티이씨씨디스플레이에서 총괄 개발 부사장을 역임하고 영상 전문업체에서 연구소장을 지냈다. 다양한 B2C 시장의 제품을 상용화하고 10개국에 수출하는 성과를 창출했다.

아이솔은 향후 장비 개발자가 아닌 현장 운영자가 운영 노하우를 AI에 학습시켜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구조의 SW 플랫폼을 만들 계획이다.

김효진 대표는 “현장 운영자가 쉽게 검사 대상을 학습시킬 수 있도록 학습용 라벨 작성 툴과 짧은 학습과 같은 소량의 데이터와 최소의 학습 시간으로 최대의 추론 기술과 인터페이스 등을 개발하겠다”며 “산업 현장에 최적화된 현장 운영자 주도의 지능형 3D 머신 비전 솔루션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