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산단 공장 본격 가동…전기차·재생에너지 20곳 승인
상태바
새만금산단 공장 본격 가동…전기차·재생에너지 20곳 승인
  • 첨단넷
  • 승인 2021.02.16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산업단지 토지이용계획도.
새만금산업단지 토지이용계획도.

새만금개발청(청장 양충모)은 토지가 준공되지 않아 임시 건축물로 사용하던 새만금산단 내 공장 12곳을 정식으로 사용 승인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산단 건축 허가한 공장 총 28곳 가운데 20곳이 사용 승인돼 건축물에 대한 재산권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현재 6곳은 올해 공사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신규허가 2건은 동절기 이후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지난해부터 입주기업이 크게 늘고 있고, 올 초에만 벌써 3건을 승인함에 따라 산단이 활기를 띠고 있다.

산단 입주기업들은 주로 미래 전략사업인 전기차, 재생에너지 사업과 연관돼 있다. 4차 산업혁명의 전진기지 구축을 목표로 한 새만금의 지속적인 성장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기업들이 공장등록을 마치고 약 950명의 인력을 채용할 계획인 만큼 신규 고용에 따른 일자리 창출도 기대된다. 산단 투입 공장 건축공사비는 약 8000억원으로 전북지역의 건축사와 시공사가 참여하고 지역의 공사인력과 자재활용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했다는 분석이다.

김세용 정보민원담당관은 “투자기업이 신속하고 편리하게 입주할 수 있도록 민원처리 기간 단축 등 민원편의 제도를 개선하는 한편, 입주기업의 불편사항을 해결해 나가는 고객만족 행정서비스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