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 부산 스마트시티 컨소시엄 참여…전기·수소선박 5척 공급
상태바
빈센, 부산 스마트시티 컨소시엄 참여…전기·수소선박 5척 공급
  • 첨단넷
  • 승인 2020.12.0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에코델타스마트시티에서 운영 예정인 빈센의 친환경수소 선박 예시.
부산 에코델타스마트시티에서 운영 예정인 빈센의 친환경수소 선박 예시.

친환경 전기·수소 소형선박 전문업체 빈센(대표 이칠환)은 부산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코델타 스마트시티) 특수목적법인(SPC) 민간부문 우선협상대상자인 ‘더 그랜드 컨소시엄’에 참여한다고 4일 밝혔다.

빈센은 컨소시엄에 친환경 전기선박 3척과 수소선박 2척 등 총 전기·수소추진 선박 5척을 공급할 계획이다. 5척의 선박은 설계·제작과 시운전 과정을 거친 후 2024년부터 리빙랩 운영, 2026년부터 실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빈센은 이번 사업을 통해 전동 킥보드·전기자전거 등 개인형 이동수단(PM)의 기존 익숙한 공유 모빌리티 서비스에서 신규 비즈니스 모델로 확대할 방침이다.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는 낙동강 하구지역에 세 갈래 하천을 중심으로 조성되는 친수형 수변도시다. 통합모빌리티 서비스(MaaS)를 통해 △차량공유 서비스 △스마트 주차 서비스 △수소·전기배 공유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 모빌리티 통합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칠환 대표는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에서 구축되는 친환경 수소·전기배 공유서비스를 통해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쉽게 친환경 수소·전기선박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며 “친환경 선박 활성화에 신개념 공유서비스, 고용창출 등 일석삼조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