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구 GIST 교수팀, 국제지능형자동차학회 최우수학생 논문상 수상
상태바
전문구 GIST 교수팀, 국제지능형자동차학회 최우수학생 논문상 수상
  • 첨단넷
  • 승인 2020.11.2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구 GIST 교수(왼쪽)와 이윤관 학생.
전문구 GIST 교수(왼쪽)와 이윤관 학생.

광주과학기술원(GIST·총장 김기선)은 전문구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교수·이윤관씨(석박통합과정)가 미국 전기전자 공학회(IEEE) 지능형교통시스템 소사이어티 주최로 온라인으로 열린 ‘지능형 자동차 심포지엄 2020’에서 최우수학생 논문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전 교수팀은 ‘자율주행 장면 인식을 위한 컨텍스트 인식 멀티태스크 학습방법’이라는 논문을 통해 자율주행 차량에 주행상황을 인식할 때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컴퓨터비전과 인공지능(AI) 기반의 방법론을 제시했다. AI 모델이 잘못된 정보를 효과적으로 배제하고 중요한 특징만을 추출해 정확한 주행상황 인식 결과를 도출하는 기술로, 첨단운전자보조장치(ADAS) 뿐만 아니라 레벨4 수준의 완전자율주행 원천기술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윤관씨는 “명망 있는 국제학회에서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며 “완전자율주행을 현실화하기 위한 연구를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