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UNIST, 양자점 소자 응용 파장 제어 기술 개발
상태바
전북대-UNIST, 양자점 소자 응용 파장 제어 기술 개발
  • 첨단넷
  • 승인 2020.11.12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홍석 전북대 교수.
이홍석 전북대 교수.

전북대(총장 김동원)는 이홍석 물리학과 교수팀이 박경덕 울산과학기술원(UNIST) 교수팀과 공동으로 초미세 반도체 나노 입자로 알려진 양자점 소자 응용을 위한 파장 제어 기술을 개발했다고 11일 밝혔다.

연구팀은 양자점 제작에 따른 변수를 해결하기 위해 양자점 유전박막 증착과 급속 열처리 과정을 통해 파장제어 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은 양자점 원소와 장벽층 원소가 서로 섞이는 현상을 이용한 방법으로, 공정 중 발생하는 결함이 적기 때문에 소자 제작에 적합하다.

빛을 잘 흡수하는 나노미터(㎚) 크기의 반도체 입자인 양자점은 발광다이오드(LED)나 태양전지 등 높은 효율의 광전자 소자에 적용할 수 있다. 하지만 크기나 밀도, 모양 등의 조절이 어렵고 정확한 파장을 얻기 쉽지 않아 양자점 제작 과정에 많은 변수가 따른다.

이홍석 교수는 “양자점의 파장을 제어 기술 개발로 초고집적 나노 광전자소자의 제작이 가능하다”면서 “차세대 신개념 광소자 및 광시스템 구현을 위한 연구에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