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기안전원, 광주 공기산업 메이커스페이스 ‘에어메이커’ 운영
상태바
한국공기안전원, 광주 공기산업 메이커스페이스 ‘에어메이커’ 운영
  • 첨단넷
  • 승인 2020.10.07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공기안전원 전경.
한국공기안전원 전경.

재단법인 한국공기안전원(이사장 이형우)은 광주시 공기산업 메이커스페이스인 ‘에어메이커’ 교육과정을 신설해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지난 5월 메이커 스페이스 구축·운영사업 주관기관에 선정된 안전원은 개인의 아이디어를 제작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창업 및 창작활동을 장려할 계획이다.

에어메이커는 공기산업과 메이커스페이스가 합쳐진 창작 공간으로 공기에 대한 이론 교육과 함께 관련 시제품 제작·체험 프로그램을 동시에 진행할 수 있다. △공기와 관련한 이론 교육(공기 여과 원리, 공기정화시스템 원리 등) △3D프린터, 레이저 커팅기등 메이커 장비를 이용한 교육(개인용 미니 공기청정기 제작, 제습기 제작, 커스텀 마스크 제작 등) △음·양압 시설체험이 가능하다.

참가자는 전 과정 모두 연령에 제한이 없으며 5명 이상 팀별 교육 희망자에 한해 교육과정 및 일정을 조정할 수 있다.

한편, 안전원은 12일까지 ‘음압 및 공기질 전문가 양성과정’ 2기 교육생을 모집한다. 교육비는 무료이며 에어가전 제조업, 실내공기질 유지관리 및 평가 등의 과정으로 구직자 및 취창업 희망자가 대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