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대, 4차 산업혁명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 전공강좌 운영
상태바
광주대, 4차 산업혁명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 전공강좌 운영
  • 첨단넷
  • 승인 2020.08.31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대 정문.
광주대 정문.

광주대학교(총장 김혁종)는 4차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해 관련 전공강좌를 개발해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광주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은 ‘4차산업혁명 전공강좌 지원사업’ 운영계획 방침에 따라 자율혁신학부(과)를 제외한 28개 학부(과)를 대상으로 실험 실습비, 외부인사 초청특강비 등 교육과정 운영비를 지원한다. 운영 기간은 내달 1일부터 12월까지다.

이번 사업은 4차산업혁명 관련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과정 운영과 공학·문화예술 및 인문사회계열의 4차산업혁명 관련 교육과정 개발, 4차산업혁명 관련 전공역량 함양을 통한 취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된다.

선정 기준은 △교과목의 부합성 △예산편성의 합리성 △취업 연계방안의 구체성 △결과 환류방안의 구체성 등 4개 항목이다.

김황용 광주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장은 “이번 사업은 4차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맞춤형 인재 양성을 목표로 진행된다”면서 “학생들의 능력향상과 취업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가 발표한 대학기본역량진단평가 결과 최상위 등급인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된 광주대는 5개 분야의 혁신성장 전략을 수립, 사회 맞춤형 인재 양성을 목표로 총 117억 원이 투입되는 대학혁신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