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저작권 등록수수료 50만원까지 지원
상태바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저작권 등록수수료 50만원까지 지원
  • 첨단넷
  • 승인 2020.08.19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경.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경.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탁용석)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문화예술인과 예비창업자,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저작권 등록 수수료를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한국저작권위원회의 지원으로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운영하는 광주저작권서비스센터에서 진행하는 ‘저작권 등록수수료 지원사업’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문화예술인과 예비창업자들에게 저작권 등록수수료를 최대 50만원까지 지원한다.

광주저작권서비스센터의 서비스를 이용한 이력이 있는 지역 예비창업자 및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11월 말까지 접수하며 예산 소진 시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탁용석 원장은 “저작권 등록은 저작자로서 저작물의 소유권과 재산권 등을 보장받기 위해서 매우 중요하다”며 “중소기업 저작권 서비스가 지역 콘텐츠․ICT 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올바른 저작권 문화 조성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난해 개소한 광주저작권서비스센터는 저작권 상담, 교육, 저작권 산업현장 서비스, 소프트웨어(SW)관리체계 컨설팅, 저작권 활용 사업화 지원 등 다양한 중소기업 저작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