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광기술원, 제4호 연구소기업 엘케이텍 현판식 개최
상태바
한국광기술원, 제4호 연구소기업 엘케이텍 현판식 개최
  • 첨단넷
  • 승인 2020.08.07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까지 20개사 설립 예정

 

한국광기술원은 6일 제4호 연구소기업인 헤드램프 전문업체 엘케이텍 현판식을 개최했다.
한국광기술원은 6일 제4호 연구소기업인 헤드램프 전문업체 엘케이텍 현판식을 개최했다.

국내 유일의 광융합기술 전문연구소 한국광기술원(원장 신용진)은 제4호 연구소기업으로 헤드램프 전문기업 엘케이텍(대표 김형우)을 설립, 6일 현판식을 개최했다.

한국광기술원이 ‘헤드램프 광학장치 및 이를 이용한 차량용 헤드램프 기술’을 출자해 설립한 엘케이텍은 고성능·고정밀 빔 패턴이 가능한 프리미엄급 지능형 주행등(ADB) 제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ADB는 자동차 스스로 안전하게 시야를 확보하고 전방 차량 부분만 불빛을 차단해 앞 차 운전자의 눈부심을 방지하는 제품이다.

한국광기술원은 지난 2018년 말 미세입자 측정장치 특허인 ‘초미세먼지 센서’ 기술을 출자해 제1호 연구소기업 티에스테크(대표 민경인)를 설립한 데 이어 지난해 태양광·열 기반 스마트에너지 시스템 기술기업 웰트(대표 양희원)와 레이저를 이용한 배관 내부 검사장치 개발업체 옵토마린(대표 박윤호)을 잇따라 설립했다.

올해 말까지 5개 연구소기업을 추가 설립하기 위해 휴대용 살균시스템 등 3개 기술가치평가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에 의뢰해놓고 있다. 오는 2022년까지 총 20개 연구소기업을 설립하는 등 유망기술과 사업화 능력을 갖춘 기업발굴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안수창 기술사업화팀장은 “유망기술을 역외로 유출시키지 않고 광주연구개발특구에 기업을 설립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