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하반기 로컬크리에이터 활성화 지원사업 시행
상태바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하반기 로컬크리에이터 활성화 지원사업 시행
  • 첨단넷
  • 승인 2020.07.17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로고.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로고.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박일서)는 중소벤처기업부·창업진흥원과 함께 지역의 자원과 특성등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접목해 창업하는 하반기 로컬크리에이터 활성화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일반형(예비 또는 업력 7년이내 창업기업)과 민간투자연계형(업력 7년이내 창업기업)외에 지역특구연계형(업력 7년이내 창업기업)을 추가했다. 선정 기업에는 최대 3000만원, 민간투자연계형의 경우 최대 5000만원의 사업화지원금과 창업 단계별 맞춤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로컬크리에이터 모집 및 선정은 창업진흥원과 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한다. 신청자는 사업계획서 등 제반 서류를 작성, k-스타트업 홈페이지를 통해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를 선택해 다음달 27일까지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센터는 앞서 상반기에 러브앤프리(인문프로그램, 독립출판물 제작), 모달(동가 프로젝트) 등 6개사를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선발하는 예비창업자도 후속 사업화지원 참여기회 제공 등 추가 지원으로 지역기반 창업자들이 안정적으로 성장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박일서 센터장은 “로컬크리에이터 육성사업은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뿐 아니라 지역의 지리·문화·커뮤니티 등을 연결해 지역의 변화를 이루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한다는 점에서 지역청년의 미래이자 희망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지역에 국한하지 않고 다른 지역의 로컬플레이어들과의 협업과 논의를 통해 로컬크리에이터들이 지역에서 자리매김하고 성장과 발전을 지속적으로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