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중소기업진흥원, 中企 경영안정자금 1400억원 전격 추가 지원
상태바
전남중소기업진흥원, 中企 경영안정자금 1400억원 전격 추가 지원
  • 첨단넷
  • 승인 2020.07.02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중소기업진흥원, 中企 경영안정자금 1400억원 전격 추가 지원
전남중소기업진흥원, 中企 경영안정자금 1400억원 전격 추가 지원

전남중소기업진흥원(원장 우천식)은 장기화 조짐을 보이고 있는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중소기업에 긴급 및 일반경영안정자금 1400억원을 1일부터 전격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급감으로 지속적인 피해를 겪어온 지역 중소기업의 추가 운영자금 지원 요청에 전남도와 진흥원이 발빠르게 대응하면서 이뤄졌다.

긴급자금은 기존 일반 경영안정자금 지원대상인 제조업 및 제조·지식서비스업뿐만 아니라 병·의원, 여행·숙박업, 여객·화물운송업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10% 이상 감소한 업체로 대상을 넓혔다. 기업별로 매출약 50% 이내에서 최대 5억원을 지원한다.

진흥원은 1일부터 기존 시행해온 일반 경영안정자금 접수도 시작했다.

우천식 원장은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글로벌 무역 악화 및 내수경기 침체의 장기화와 더불어 북한 도발사태 등으로 국내·외 환경이 극도의 불안정한 상황에 처해 있다”며 “코로나 직접 피해기업을 포함 모든 중소기업이 현재의 위기를 무난히 극복해낼 수 있도록 온힘을 다 쏟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