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원 GIST AI연구소장 “AI놀이터로 예비창업자 발굴·육성”
상태바
김종원 GIST AI연구소장 “AI놀이터로 예비창업자 발굴·육성”
  • 첨단넷
  • 승인 2020.06.2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원 GIST AI연구소장.
김종원 GIST AI연구소장.

“꿈꾸는 아이(AI)는 AI 스타트업 유니콘을 꿈꾸는 예비창업가에게 꼭 필요한 Stand-Up 대응 교육·경진 프로그램입니다. 예비창업가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살아있는 AI 놀이터를 준비하여 창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겠습니다.”

김종원 GIST AI연구소장은 “D.A.M.(Data·AI·Management) 유형별로 설계한 AI 특화교육 프로그램에서는 초·중·고급 단계별로 구분해 예비창업자 개인의 역량에 따른 맞춤형 교육을 준비중이다”고 말했다.

악셀(AXEL·AI X Everything for Life)은 삶의 모든 분야에 AI가 적용됨을 의미하는 슬로건이다. 사람과 기술, 기업 등 세 가지에서 각각 최고 수준으로 점프하고자 하는 야심찬 포부를 내포하고 있다.

이러한 점프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AI 특화교육 프로그램은 다음달부터 시작해 총 3차에 걸쳐 교육생들을 모집한다. 최신형 AI 실습환경에서 온·오프라인 혼합 방식으로 맞춤형 경험·훈련·숙달 지향의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생들은 데이터·AI·매니지먼트 등 유형별 교육을 받고 AI 교육 수료증을 취득하게 된다.

김 소장은 “교육생들은 국내·외 AI 전문기업과의 네트워킹을 통해 멘토링을 받으면서 예비창업 팀 빌딩을 준비할 수 있다”며 “AI 예비창업자들에게 매우 특별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구소는 실증과 경진 그라운드 프로그램을 통해 10~11월 특화 AI 종목별 실증형 ‘꿈꾸는 아이(AI)’ 경진대회도 개최한다. 경진대회는 엔비디아·인텔·지멘스인더스트리소프트웨어 코리아 등 해외기업과 한전KDN·솔트룩스 등의 지역투자 기업과 협력하면서, 다양한 AI 종목별로 진행할 예정이다. 경진대회 수상팀에 총 2억30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우수팀에는 사업화 및 창업 컨설팅과 시제품 제작비 지원 연계, 수요기업 매칭, 창업공간 마련 등의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 밖에 △친구와 함께 하는 AI 드론교실 △아빠와 함께하는 AI 코딩 등을 마련해 사람중심의 AI 기술 활용의 문턱을 낮추고 광주가 AI 중심도시로 도약하는데 기여할 예정이다.

김 소장은 “AI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광주의 전통적인 제조업들이 가진 문제점을 AI와 접목해 해결하는 경진 종목도 준비중”이라며 “꿈꾸는 아이(AI)가 AI 기술을 이용한 창업의 꿈을 위한 첫 단추를 채우는 ‘즐거운 놀이터’가 됐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