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명환 전북대 교수, ‘재활로봇 실증지원사업’ 선정
상태바
고명환 전북대 교수, ‘재활로봇 실증지원사업’ 선정
  • 첨단넷
  • 승인 2020.06.2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명환 전북대 교수.
고명환 전북대 교수.

전북대는 고명환 의대 재활의학교실 교수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재활로봇 실증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국립재활원이 주관하는 이 사업은 국내 재활로봇산업의 경쟁력 제고 및 수출 확대 등을 위해 추진한다. 재활로봇장비를 병원에 보급하고 적극 활용토록 함으로써 효과를 실증한다.

고 교수는 전북대병원에 고가의 보행 재활로봇치료 장비를 구축해 뇌질환, 척수질환, 소아발달장애, 신경근골격계 환자 등 다양한 환자에게 양질의 재활로봇치료를 제공할 방침이다. 국산 재활로봇을 실제 임상 현장에서 사용해 활용도를 극대화하고, 제품의 최적화를 위한 피드백도 기업에 제공할 예정이다.

고 교수는 “다양한 임상 연구를 실시해 의학적 효과에 대한 객관적인 데이터를 확보함으로써 우리나라 재활로봇의 경쟁력을 높여 고부가가치의 로봇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