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단공 광주전남, 노후산단 구조고도화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산단공 광주전남, 노후산단 구조고도화사업 본격 추진
  • 첨단넷
  • 승인 2020.06.0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전남지역본부 전경.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전남지역본부 전경.

한국산업단지공단 광주전남지역본부(본부장 이행만)가 광주첨단산업단지 등 노후산업단지를 혁신산업단지로 바꾸는 구조고도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산단공 광주전남본부는 다음달 21일까지 광주첨단1, 광주본촌, 광주소촌, 대불, 여수, 광양 등 7개 국가 및 일반산단의 구조고도화사업을 시행할 민간 대행사업자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산단 구조고도화사업은 민간의 창의적 아이디어와 투자유치를 통해 산단의 재도약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추진한다. 토지이용규제 용도구역 변경 허용 등 다양한 인센티브와 행정 인·허가 지원으로 민간투자를 활성화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공공 주도 사업의 한계를 보완하고 청년이 일하고 싶은 산단으로의 변화를 기대하고 있다.

구조고도화 대상은 △첨단공장, 지식산업센터, 물류시설 등 산업고도화 △기숙사형오피스텔, 문화컨벤션 등 주거편의 문화시설 △연구개발시설, 직업훈련시설 등 기업지원시설등이다.

산단공은 사업계획서 등을 평가해 오는 8월 민간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1:1 전문가 매칭, 찾아가는 사업설명회 등을 통해 민간투자가 이뤄질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방안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행만 본부장은 “민간투자 유치로 노후 산업단지를 4차 산업혁명에 부응하는 첨단산업시설, 업무기능과 주거·편의·문화·복지시설 등을 유치하겠다”며 “주요 산단의 현대화를 촉진하는 재도약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