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광기술원, 광섬유 기반 광주파수영역 반사측정 시스템 개발
상태바
한국광기술원, 광섬유 기반 광주파수영역 반사측정 시스템 개발
  • 첨단넷
  • 승인 2020.05.1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광기술원, 광섬유 기반 광주파수영역 반사측정 시스템 개발
한국광기술원, 광섬유 기반 광주파수영역 반사측정 시스템 개발

한국광기술원(원장 신용진)은 김영호 광분포센서연구센터 박사팀이 광섬유로 온도와 변형률을 실시간으로 정밀하게 계측해 교량과 철로 등 산업시설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광주파수영역 반사측정(OFDR)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3일 밝혔다.

OFDR 시스템은 광섬유의 산란광 특성을 이용, 최대 1㎞거리를 최소 10㎜ 간격으로 수 초 이내에 실시간 온도와 변형률 분포 측정이 가능하다. 현재 상용화된 70m 측정의 미국 LUNA사 제품에 비해 성능이 획기적이며 자체 신호처리 기술로 측정 속도와 정확도도 높였다.

김 박사팀은 산업용 밸브 누설과 파이프라인 온도, 전북 임실 소재 운암대교, 충북 음성 철도 선로 변형률 등의 실증테스트를 통해 성능검증을 마쳤다. 항공기, 선박, 무기체계 등 동적 구조 모니터링 분야에도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영호 박사는 “재난안전 산업 분야에서 새로운 융합 시장을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며 “국내 기업에 이전해 상용화를 추진, 수입 대체와 내수시장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