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ST, 플라스틱 재료 합성 가능한 고분자 중합용 신규 촉매 개발
상태바
GIST, 플라스틱 재료 합성 가능한 고분자 중합용 신규 촉매 개발
  • 첨단넷
  • 승인 2020.05.12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IST 연구팀이 개발한 다양한 폴리올레핀 중합을 위한 카빈-팔라듐 촉매.
GIST 연구팀이 개발한 다양한 폴리올레핀 중합을 위한 카빈-팔라듐 촉매.

광주과학기술원(GIST·총장 김기선)은 홍석원 화학과 교수·박다애 박사과정생이 LG화학 기초소재 연구소 촉매 개발팀과 함께 플라스틱 재료인 폴리올레핀을 합성할 수 있는 고분자 중합용 신규 촉매를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폴리올레핀은 이중결합을 1개 가진 사슬모양 탄화수소 화합물인 올레핀의 중합으로 생기는 고분자화합물로, 화학적 안정성·기계적 물성·경량성·투명성 등이 우수하다.

연구팀은 카빈 리간드와 팔라듐 전이금속으로 구성된 카빈 팔라듐 촉매를 이용, 기존 카빈 리간드의 기능성 폴리올레핀 중합용 촉매로는 어려운 선형의 고분자를 합성했다. 또 같은 조건에서 기존 촉매 대비 최대 6배의 극성 작용기 함량을 갖는 기능성 폴리올레핀 중합에도 성공했다. 향후 비닐 포장재, 통신케이블 등 다양한 플라스틱에 응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홍석원 교수는 “고분자 중합용 촉매는 폴리올레핀 뿐만 아니라 기능성 폴리올레핀 등에 다양한 종류의 고분자 합성이 가능하다”면서 “향후 더 높은 성능의 고분자 중합용 촉매 개발 방향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