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 스타트업 포스트코로나 대책 간담회
상태바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 스타트업 포스트코로나 대책 간담회
  • 첨단넷
  • 승인 2020.05.11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 스타트업 포스트코로나 대책 간담회 개최.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 스타트업 포스트코로나 대책 간담회 개최.

사단법인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회장 김명술)가 지역 스타트업 포스트코로나 대책 마련에 나섰다.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는 지난 7일 오후 광주 아이플렉스에서 코로나19사태 이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주전남벤처기업들의 판로개척 및 사업 활성화를 위해 지역 스타트업과 대기업 유통사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대한민국 NO.1 정기구독 중개 플랫폼, 정기구독의 모든 것’이라는 비전을 제시하며 구독서비스 중개 플랫폼 ‘꾸준(KKUJUN)’ 앱을 개발한 인공지능(AI)·빅데이터 활용 소셜커머스 청년 스타트업 이어드림(대표 김홍만), 프리미엄 유제품 중심 헬스케어 전문 유통사를 목표로 카카오, GS리테일, 롯데백화점 광주점, 광주신세계백화점, 롯데닷컴, 배달의민족 B마트 등 국내 메이저 온∙오프라인 시장에 진입해 본격 판매를 준비하고 있는 올밀크에프엔비(대표 문우석), 태양광·풍력을 활용한 효율적이고 차별화된 소형 하이브리드 발전기를 개발, 실증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는 예성E&P(대표 주종탁) 등 지역 대표 스타트업이 참여했다.

또 대기업 유통 바이어와 박철희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의 상임고문, 김현수 부회장이 참여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워진 오프라인 사업을 단기간에 실질적으로 협업·실행할 수 있는 아이디어에 대해 2시간 동안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번 간담회는 광주전남벤처기업협회와 올밀크에프엔비가 대기업 유통사와 지속적으로 업무 협의를 하던 도중 코로나19로 각종 행사들이 취소 또는 연기 되는 바람에 소규모로 축소돼 열렸다. 참여 기업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희망의 불씨를 발견하는 긍정적이고 유익한 자리였다고 입을 모았다.

김명술 회장은 “올해는 전례 없이 우리나라 기업이 코로나19사태에 경영악화로 요동치고 있고 글로벌 경제위기까지 겹쳐 극복 방안이 매우 절실한 실정”이라며 “특히 지역 벤처기업 및 스타트업이 판로개척에 많은 어려움에 봉착해 있는 이 시점에 매우 시의적절한 행사였다”고 평가했다.

김 회장은 “지역 벤처기업들이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준비 하는 작은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후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