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4조4천억원 투입...'2030 바이오 신산업 육성'
상태바
전남도, 4조4천억원 투입...'2030 바이오 신산업 육성'
  • 첨단넷
  • 승인 2020.04.28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는 ‘바이오 신산업 육성’을 위해 오는 2030년까지 4조4535억원을 투입, 54개 핵심 세부과제를 본격 추진키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바이오 신산업 육성전략이 마무리되면 총매출 4조5000억원, 신규 일자리 4만여개가 창출될 것으로 보인다.

도는 글로벌 백신시장 확대에 따라 총 8개 사업 1955억원을 투입해 국내 유일 ‘'화순백신산업특구’'를 중심으로 백신R&D·임상·제품화·인허가로 이어진 전주기 백신 등 헬스케어 국가 거점을 완성한다.  

면역세포치료 첨단 생태계 구축 등 9개 사업은 4363억원이 투입된다. 화순백신산업특구에 유치 추진 중인 ‘면역치료 플랫폼 구축사업’을 중심으로 난치성 특이질환 면역치료 원천기술을 선점키 위해 R&D와 인프라를 확충하고, 연간 165조원의 세계 시장을 선점할 계획이다.

전남의 풍부한 바이오 및 메디컬 자원을 융합한 ‘국가 첨단의료복합단지’를 7개 사업 1조8147억원을 들여 오는 2022년까지 유치 계획이다. 특히, 의료와 의약 치유를 연계한 의료휴양 복합서비스 플랫폼과 AI·방사광기속기 등을 활용한 스마트 헬스케어 원천기술 등에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해양바이오 산업화 클러스터 구축엔 5개 사업 9736억원이 투입된다. 

혁신형 스마트 농생명산업 육성 8개 사업은 6220억원, 천연물 산업 실증 및 생산단지 조성은 10개 사업 1395억원, 바이오 벤처 지원체계 구축 7개 사업은 2719억원이 각각 지원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