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광주과학관, 코로나19 확산 예방 4월 6일까지 임시휴관 연장
상태바
국립광주과학관, 코로나19 확산 예방 4월 6일까지 임시휴관 연장
  • 첨단넷
  • 승인 2020.03.19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광주과학관, 코로나19 확산 예방 4월 6일까지 임시휴관 연장
국립광주과학관, 코로나19 확산 예방 4월 6일까지 임시휴관 연장

국립광주과학관(관장 김선아)은 코로나19 지역 집단감염 방지를 위해 교육부가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교의 개학을 2주 더 연기함에 따라 지난달 25일부터 실시한 임시휴관을 4월 6일까지로 추가로 연장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임시휴관 연장은 지난 3월 2일과 9일, 각각 1주와 2주 개관을 연기한데 이은 세 번째 조치이다. 과학관은 관람객 밀집도가 높은 다중이용시설 내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해 14일 임시휴관 추가 연장을 결정했다.

과학관은 휴관 기간 전시관 및 교육실 전관 자체 방역·소독 등 감염병 확산예방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 13일에는 육군 31사단 장병들이 과학관내 예방소독을 실시하는 등 지자체 및 군부대와 함께하는 방역활동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