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탄소융합기술원, 총사업비 63억원 투입 3대 창업 지원사업
상태바
한국탄소융합기술원, 총사업비 63억원 투입 3대 창업 지원사업
  • 첨단넷
  • 승인 2020.03.12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탄소융합기술원 로고.
한국탄소융합기술원 로고.

한국탄소융합기술원(원장 방윤혁)은 총사업비 63억원을 투입, 창업자 발굴부터 시장 안착까지 체계적으로 돕는 3대 창업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3대 창업 지원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 ‘예비창업패키지 지원’ △중기부의 ‘창업도약패키지’ △문화체육관광부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센터’ 사업 등이다.

시는 예비창업패키지 지원 사업에 13억원을 투입, 예비창업자 20개 팀 이상을 육성한다. 마케팅 교육을 실시하고 시제품 제작과 멘토링 등을 제공한다. 창업자 1팀당 평균 5200만원의 사업화 자금도 지원한다.

올해로 2년째인 창업도약패키지사업에는 34개 창업도약기업을 발굴, 육성한다. 창업 후 3~7년 사이 창업도약기 기업의 데스밸리 극복을 위해 총사업비 33억원을 제공한다. 또 16억원 규모의 스포츠산업 창업지원센터 사업을 통해 예비창업자와 창업 후 3년 미만의 초기 창업기업 등 10개 스포츠창업 분야 팀을 발굴할 계획이다.

방윤혁 원장은 “3대 창업지원사업을 통해 우수 창업자 발굴에서 육성, 성장으로 이어지는 창업성장기반을 구축하겠다”면서 “특히 신성장 분야 기업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