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TP, 19개 해외비즈니스센터 추가 구축…총 63개로 확대
상태바
전남TP, 19개 해외비즈니스센터 추가 구축…총 63개로 확대
  • 첨단넷
  • 승인 2020.02.2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테크노파크
전남테크노파크

전남테크노파크(TP·원장 유동국)는 지역기업의 해외 마케팅 지원 및 투자유치 발굴 등을 위해 19개 해외비즈니스센터를 추가 구축했다고 25일 밝혔다.

전남TP는 수출지원 등 다양한 네트워크를 보유한 해외기업을 대상으로 해외비즈니스센터를 모집해 최근 아시아와 미대륙, 유럽, 오세아니아카 등 4개 대륙 19개 기업을 확정했다. 이로써 지난해 구축한 44개를 포함 전남TP 해외비즈니스센터는 5개 대륙 30개국 63개로 늘었다.

전남TP는 해외비즈니스센터를 통해 전남의 수출유망기업을 지속 발굴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지난 한해 센터의 활동으로 총 2353만 달러 수출협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유동국 원장은 “수출 희망기업을 대상으로 현지의 강력한 네트워크를 활용해 기업 수요에 맞게 다양한 시장정보 및 바이어 정보를 제공하고 수출 전 과정에 대해 필요한 업무를 원스톱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