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첨단 문화·영상산업 21개 사업에 총 177억 투자
상태바
전남도, 첨단 문화·영상산업 21개 사업에 총 177억 투자
  • 첨단넷
  • 승인 2020.02.21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 로고.
전라남도 로고.

전라남도는 첨단 문화·영상산업 21개 사업에 총 177억원을 투자한다고 21일 밝혔다.

도가 문화·관광 콘텐츠산업 기반구축과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전남 콘텐츠기업 육성센터 등 7개 관련기관 운영비 71억원 △지역기반 게임산업 육성 36억원 △콘텐츠 창작자 창업 단계별 맞춤 지원 4개소 9억원 △체험형 관광 융복합 콘텐츠·플랫폼 개발 지원사업 2개소 9억원 등 14개 사업에 125억원을 투입한다.

영상산업 분야는 문화향유 기회를 늘리기 위해 △작은 영화관 건립 3개소 41억원 △영화·드라마 제작 인센티브 지원 1억5000만원 △찾아가는 영화관 운영 1억원 △영상 인재육성 프로그램 ‘최수종과 함께한 전남 연기캠프’ 3000만원 등 6개 사업에 52억원을 지원한다.

도는 이를 통해 창업 50개사를 지원, 일자리 창출과 인력 양성 330명, 콘텐츠 개발 60건 등의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제작거점센터 구축, 전남시청자미디어센터 건립, 공예메이커스페이스 구축 사업 등 정부 공모사업도 적극 유치할 방침이다.

윤진호 전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각시·군과 유기적인 협력으로 전남을 첨단 문화·영상산업의 거점으로 탈바꿈시킬 계획”이라며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전남의 블루이코노미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