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중소기업진흥원, 3400억원 규모 ‘중소기업 육성자금’ 지원
상태바
전남중소기업진흥원, 3400억원 규모 ‘중소기업 육성자금’ 지원
  • 첨단넷
  • 승인 2020.02.0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중소기업진흥원.
전남중소기업진흥원.

전남중소기업진흥원(원장 우천식)은 중소기업 경영안정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총 3400억원 규모의 ‘전라남도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진흥원은 2700억원 규모의 경영안정자금과 630억원의 창업과 경쟁력 강화자금, 50억원의 벤처기업육성자금, 20억원의 중소유통업 구조개선자금 등을 지원한다. 중소기업육성자금은 창업 및 경쟁력 강화 등 시설자금과 경영안정운영자금 등으로 중소기업의 투자 확대와 자금 유동성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소재부품·뿌리기술전문기업, 스마트공장 설립기업, 벤처기업, 여성기업 등 특별육성분야기업과 일본수출피해기업, 고용·산업위기지역기업, 조선분야기업, 장애인기업 등 경쟁력 취약기업을 별도 지원해 중소기업의 자금난 및 경영난 해소에 도움을 주고 있다.

진흥원은 일자리창출기업, 고용우수기업, 가족친화인증기업 및 인구늘리기 참여기업 등에 이자지원 비율 및 지원금 한도를 우대해 일자리 및 고용안정을 지원하고 경제참여인구 증대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우천식 원장은 “중소기업육성자금은 기업의 시설투자 촉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함과 동시에 지역경제 활성화의 원동력이 되고 있다”며 “향후 에너지, 바이오, 첨단 농수산, e-모빌리티기업 지원 비중을 확대해 전남도의 블루 이코노미 확립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