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기술지주회사, 40억원 규모 제2호 대학창업펀드결성
상태바
전남대기술지주회사, 40억원 규모 제2호 대학창업펀드결성
  • 첨단넷
  • 승인 2020.01.08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기술지주회사, 40억원 규모 제2호 대학창업펀드결성
전남대기술지주회사, 40억원 규모 제2호 대학창업펀드결성

전남대기술지주회사(대표 한종훈)는 40억원 규모의 제2호 대학창업펀드인 ‘빛가람 1호 대학창업개인투자조합’을 결성, 광주·전남지역 대학 스타트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이 펀드에는 전남대기술지주와 광주지역대학연합기술지주가 공동 업무집행조합원으로 총괄 운영을 맡기로 했다. 전남지역대학연합창업기술지주와 특허법인 지원은 유한책임조합원으로, 한국모태펀드는 특별조합원으로 참여했다.

투자기간은 8년이며 학생과 교원창업, 기술지주회사 자회사 등 기술사업화 기업의 초기 투자 재원으로 활용된다.

전남대는 지난 2017년 10월 38억5000만원 규모의 제1호 대학창업펀드인 ‘NUC-4 대학창업개인투자조합’을 결성한 바 있다. 이로써 총 78억5000만원 규모의 창업 펀드자금을 운용하는 등 대학 스타트기업에 대한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투자 기반을 갖췄다.

한종훈 대표이사는 “빛가람 1호 펀드를 통해 지역내 유관 기관들과 협업하면서 광주전남지역 스타트업에 대한 발굴과 투자를 더욱 강화하겠다”며 “지역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의 원동력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